푸드뉴스

농식품부·aT '우리술' 품평회

aT,국내 최고권위 국가공인 주류 품평회 8일까지 접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우수 전통주의 선발·육성 및 품질향상과 경쟁력 촉진을 위하여 ‘2018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는 국내 최고권위의 국가 공인 주류 품평회로, 우수한 전통주에 대하여 탁주(살균탁주, 생탁주), 약·청주, 증류주(일반증류주, 증류식소주), 과실주, 기타주류 등 5개 부류에 각 3점씩 총 15점을 선발한다.

 

출품작들은 국산농산물 사용실적과 우리술 품질인증 여부 등울 기준으로 한 서류심사와 우리술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관능평가 결과를 합산하여 각 부문별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aT 사장상 등의 수상작이 결정된다.

 

대통령상은 5개 주종별 1위 제품을 대상으로 제조시설, 품질관리 등에 대한 현장평가와 관능평가를 실시하여 최고 득점 1점에 대하여 수여된다. 품평회 접수는 ‘우리술 품평회 홈페이지’를 통해 10월 8일(월)까지 진행되며, 올해도 우수한 우리 전통주 업체의 많은 참여를 통해 국가 공인의 최고 권위 주류품평회로 자리할 것으로 보인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도시농업박람회서 ‘도시농업 미래관’ 눈길
우리나라 도시 농업의 현재와 미래를 가늠하고 국민과 공유할 수 있는 행사가 열려 눈길을 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13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화성시 동탄 신도시 일원에서 열리는 ‘제7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에서 ‘도시농업 미래관’을 운영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 산림청, 경기도, 화성시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는 2012년 서울시청 광장에서 처음 열린 이래 해마다 장소를 달리하며 개최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각종 전시를 통해 우리나라 도시농업의 현황을 짚어보고, 토론과 선진 사례 분석을 바탕으로 발전 방향을 찾아본다. ‘도시농업 미래관’은 ‘기술 혁신으로 미래를 창조하는 농촌진흥청’을 주제로 운영한다.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다양한 도시농업 연구 성과를 전시하면서 우리나라 도시농업의 현재를 소개하고 미래 방향을 제시한다. 식물을 이용한 생활공간 개선과 녹화 기술로 ‘바이오월’과 ‘식물매트’를 전시하고, ‘스마트 그린 오피스’를 적용한 미세먼지 없는 건물도 구현한다. 치유정원에서는 오감을 통한 식물체험으로 스트레스 해소와 치유 효과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가상 농업체험 ‘키네틱 식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