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돈자조금' 농가에 큰 도움

- 2022년 7월 4일, 2021년도 한돈자조금 성과분석 연구발표회 개최
- 농가·소비자 대상 한돈자조금 전반 효과 분석, 농가 자조금 필요도 89% 이상
-한돈자조금 1원당 한돈농가 수입 증가액은 10.57원으로 추정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7월 4일 제2축산회관 지하 대회의실에서 지난 4월부터 6월 말(3개월)까지 진행한 ‘2021년도 한돈자조금 성과분석 연구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조사는 2021년도 한돈자조금에 대한 경제적 성과분석, 대/내외적 성과분석, Buzz Big Data 분석 등으로 진행되었다.

우선 2021년 한돈자조금에 대한 경제적 성과분석 결과, 2021년 자조금 1원당 한돈 농가 수입 증가액이 10.57원 증가(2020년 6.9원)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자조금 세부 사업별 1원당 경제 효과는 소비홍보 6.01원, 수급안정 1.26원, 교육정보제공 2.79원, 유통구조 0.50원으로 나타났다.

2021년 농가 수입액은 약 7조 7,644억 원으로 한돈자조금 사업으로 인한 농가수입 증가액 1,929억 원이 더해진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전체 농가수입액 중 약 2.5%의 비중을 차지하였다. 자조금 사업에 따른 소비량 증가분은 연간 31,448톤으로 전체 126만 7천 톤 대비 2.5%의 소비량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다음으로 대/내외적 성과분석은 전체 150명의 농가(한돈자조금 대의원 및 일반농가) 및 총 2,000명의 전국 25세 이상 남/여 소비자를 대상으로 조사하였다. 조사결과 한돈농가의 한돈자조금 사업이 필요하다는 응답은 89.3%로 전년대비 유사한 수준으로 나타났으며, 농가의 62.7%가 한돈자조금 사업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농가 94%는 보통 이상의 만족도를 보임).

소비자의 경우 광고를 이용하는 매체 중 신뢰하는 매체로 지상파TV(49.7%)를 선호하였으며, 정보 탐색 매체로는 인터넷 포털(43.4%)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나 향후 한돈자조금 사업 추진시 검토되어야 할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한돈자조금 TV 광고모델 선정에 있어 유명 쉐프를 활용한 광고에 대해서는 긍정적으로 평가되었으며, 반면 소비자들은 한돈이 실제 어떻게 키워지는지 관심을 보여주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돼지고기 구입 및 취식 실태 조사결과, 돼지고기 구입 시 한돈 3.7회 구입할 때 수입 0.9회 구입하는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돼지고기 구입 시 중요 고려 요소로는 ‘신선도(67.54%)’, ‘가격(51.6%)’, ‘원산지(43.0%)’ 등을 주로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한편 소비자의 96.9%가 ‘한돈’을 인지하고 있어 전년과 유사한 수준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한돈 정인지 비율은 34.4%로 전년(30.5%) 대비 소폭 상승하였으나 지속적인 홍보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Buzz Big Data 분석(SNS, 블로그, 뉴스 등 온라인상에서 어떠한 이슈나 주제의 이야기)을 통해 국내산과 수입산 돼지고기 연관어를 분석한 결과, 한돈은 맛, 품질 측면에서 긍정적 이미지가 형성되어 있으며, 수입산은 가성비(가격 대비 맛)가 좋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어 최근 수입산에 대한 소비자 인식이 조금씩 바뀌고 있음을 나타내주고 있다.

마지막으로 이번 연구결과 한돈 소비 홍보의 방향성보다는 예산 투입대비 효과성 등 운영 채널에서의 예산 비중에 대한 개선이 필요한 것(방송 협찬 프로그램의 예산 투입대비 효과가 우수한 것으로 조사됨)으로 조사되었으며, 한돈 광고는 전반적인 호감도가 긍정적인 수준이므로, 주목성과 흥미성 측면에서 더욱 임팩트를 높일 것 등이 주문되었다.

한돈자조금 손세희 위원장은 “이번 조사 결과를 토대로 한돈자조금 사업을 구체적으로 잘 설계하여 한돈자조금이 농가의 실질적인 소득 증대와 한돈산업 발전에 더욱더 꾸준히 기여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며, 특히 “앞으로는 한돈 이미지를 더욱 개선하고, 공익활동 강화 및 한돈 가치홍보 또한 더욱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