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농협유통, 인사급여 단일화... 4개 노동조합 최종합의 체결

- 22년 6월 1일부터 통합 농협유통 취업규칙으로 단일화 적용!
- 이동호 노동조합 위원장 “유통 4사의 취업규칙 단일화 통한 진정한 의미의 통합”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신영호)은 5월 30일(월) ~ 31일(화) 1박 2일간 부산에 모여 통합 농협유통 취업규칙 단일화 합의 등 ‘노사 화합 결의대회’를 가졌다.

5월 30일(월)과 31일(화) 1박 2일간 부산에서 진행된 ‘노사 화합 결의대회’에서는 노사양측 대표를 비롯한 통합 전 유통 3사(충북유통, 대전유통, 부산경남유통) 노동조합 위원장을 포함한 20명이 모여 통합 농협유통 취업규칙 단일화 등을 합의하였다.

 


이번 ‘노사 화합 결의대회’에서는 지난해 11월 유통 4사(농협유통, 충북유통, 대전유통, 부산경남유통)의 통합시 이뤄지지 못한 취업규칙 단일화에 대한 최종 합의가 이뤄졌다. 

통합 농협유통은 취업규칙 단일화를 통해 운명공동체로서의 조직문화를 강화하고 농산물 판매 중심의 매장으로 거듭나기 위한 노사상생의 시작을 알렸다.

 


이동호 농협유통 노동조합 위원장은 “유통 4사의 취업규칙 단일화를 통한 진정한 의미의 통합을 이뤄낸 점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하나된 농협유통은 운명공동체라는 의식을 가지고 고객님들과 조합원의 만족을 위해 더욱 더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