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전국 평균 압도적 성적... 1.2톤 슈퍼한우 탄생

운상농장, 전국 거세우 평균 도체중 446Kg보다 약 80Kg  탁월한 성적
뉴트리나사료 "비육우 전문농장에서 탄생된 1.2톤 슈퍼한우는 사양관리부터 시작"
30.5개월령, 근내지방도 NO9, 등심단면적 147cm2
생체중 1,196Kg, 도체중 735Kg, 61.4%의 높은 지육율은 최적의 사양관리

URL복사

경북 안동 운상농장(대표 임희종/사진)에서 1.2Ton에 달하는 ‘슈퍼한우’가 탄생했다. 최근 한우개량이 지속적으로 발전함에 따라, 슈퍼한우의 등장소식은 쉽게 접할 수 있다. 그러나 운상농장의 경우는 다르다. 한우개량이 최우선으로 이뤄지는 번식농가가 아닌 비육우 전문농가에서 나왔으며, 출하월령은 30.5개월령으로 농장 입식 후 약 23개월만에 거둔 성과이기 때문이다.

비육우 전문농장에서 이 같은 슈퍼한우를 만들 수 있었던 것은 우시장에서의 우량 송아지 구입도 한 역할이라 볼 수 있으나, 최적의 동물영양과 사양관리 등 기본에 충실한 운상농장의 초심이 큰 역할을 했다.

 


운상농장의 슈퍼한우 생체중은 1,196Kg, 도체중 735Kg로 61.4%의 높은 지육율을 보여주었고, 근내지방도 NO9, 등심단면적 147cm2을 기록하였다. 우리나라 거세우 평균도체중 446Kg와 비교했을 때 약 1.5배에 가까운 성적이다.

운상농장의 올해 하반기 49두 출하 평균 성적도 압권이다. 전국평균을 훌쩍 뛰어넘는 건 물론, 뉴트리나사료((대표 박용순) 모든 관리농가 중 최상위권 성적을 보여주고 있다. 출하 평균 1++출현율 46.9%(1+이상 83.7%), 도체중 525Kg, 출하월령 30.4개월을 기록하였으며, 이는 우리나라 거세우 평균 도체중(446Kg)보다 약 80Kg 차이가 나는 탁월한 성적이다.

운상농장 임희종 대표는 “시장환경이 빠르게 변하고, 힘든 환경일수록 가장 기본에 충실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앞으로도 축산농가분들에게 힘든 사업환경이 계속되겠지만, 다같이 더 높은 목표를 향해 계속해서 도전해 나가기를 기원한다. 운상농장은 앞으로 평균도체중 550Kg, 1++출현율 80%의 목표를 향해 힘차게 전진하겠다.”고 다짐하였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