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과 농촌진흥

범농협 '청렴캠페인'

농협, 모든 임직원 참여하는 다양한 청렴 행사로 윤리경영 실천의지 제고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최근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 구현을 위해 전 임직원의 윤리경영 실천의지를 다지는 ‘2019년 범농협 청렴캠페인’ 행사를 개최했다.

농협중앙회는 일상 속 청렴 실천 생활화를 위해 중앙본부에 출근하는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청렴텀블러를 배부하고, 손도장 청렴나무 만들기 퍼포먼스도 진행하였다. 또한 5월 29일부터 6월 5일까지 범농협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NH-With 청렴캠페인도 진행하고 있다.

 

농협중앙회는 2018년도 권익위 청렴도 평가에서 역대 최고 점수를 획득한 바 있으며, 사내갑질피해신고센터 및 갑질예방담당관 제도를 마련하는 한편, 2017년 이후 범농협 준법감시최고책임자 회의를 지속적으로 개최하는 등 반부패 청렴 이슈에 선제적·전사적 대응을 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캠페인에 참석한 허식 부회장은 “반부패·청렴이 기업 경쟁력의 핵심임을 깊이 인식하고, 원칙과 정도에 충실한 윤리경영 실천으로 농협이 일류로 나아갈 수 있도록 전 임직원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귀농귀촌청년 '농촌보금자리' 조성 착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청년층의 귀농귀촌을 촉진하고,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2019년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 신규 지구 4개 시·군(충북 괴산군, 충남 서천군, 전남 고훙군, 경북 상주시)을 선정했다. 앞으로, 선정된 4개 시·군은 농식품부 협의 및 주민의견 수렴 등 사업준비 과정을 거쳐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 등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2년간 총 80억 2,500백만원이 지원(국비 50%, 지방비 50)될 예정이다. 각 단지별로 30호 내외의 공공임대주택과 육아나눔 활동을 위한 공동 보육시설, 문화․여가․체육 활동 등이 가능한 커뮤니티 시설 등 부대시설이 복합된 주거단지로 조성된다. 농식품부는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을 통해 청년들에게 귀농귀촌의 진입 장벽을 낮춰주고, 농촌으로 유입된 청년들이 안심하고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여 고령화․과소화 등으로 소멸 위기에 놓인 농촌의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겠다는 취지에서 계획되었다. 주택의 임대기간은 최소 5년 이상으로 하고, 임대료는 단지 관리․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수준으로 제한하여 입주민이 주거 부담 없이 충분한 시간을 갖고 농촌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