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가락시장 중도매인 유통교육

중도매인 대상 농안법 등 관련 법률 교육 및 시설현대화사업 추진 현황 설명
청과부류 4월 8일 ~ 5월 21일, 기간 중 총 10회, 수산부류 5월 13일 ~ 5월 14일, 3일간 3회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는 2019년 상반기 가락시장 중도매인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도매시장 중도매인들의 높은 호응과 참여 속에 진행된 이번 교육은 청과부류는 4월 8일부터 5월 21일까지 총 10회, 수산부류는 5월 13일부터 5월 15일까지 3회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상반기 교육에는 청과부류 1,267명, 수산부류 296명의 중도매인이 참여했다.

이번 교육에서는 기본적인 농안법령 교육으로 중도매업 허가관련 주의사항, 제자리 이탈 영업 등 중도매인이 꼭 알아야 할 핵심 내용을 설명했다.

 

또한 도매권역 시설현대화사업 현황 및 공구별 추진계획을 설명하고, 여름철 화재예방 교육을 실시하였다. 이와 함께 청과부류 중도매인 교육 시간에는 근로기준법 개정에 따른 주 52시간 근로제에 대해 설명하고, 설문조사를 통하여 중도매인들의 관련 의견을 청취했다.

한편 수산부류 중도매인 교육 시간에는 부패신고 및 공익신고 방법 등을 설명하여 교육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김원필 공사 유통본부장은 “이번 교육은 중도매인들이 평소에 궁금해 하는 주제로 구성했다”면서, “이번 교육을 통해 나타난 중도매인들의 교육 수요를 하반기 교육에 적극 반영하여, 중도매인 역량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귀농귀촌청년 '농촌보금자리' 조성 착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청년층의 귀농귀촌을 촉진하고,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2019년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 신규 지구 4개 시·군(충북 괴산군, 충남 서천군, 전남 고훙군, 경북 상주시)을 선정했다. 앞으로, 선정된 4개 시·군은 농식품부 협의 및 주민의견 수렴 등 사업준비 과정을 거쳐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 등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2년간 총 80억 2,500백만원이 지원(국비 50%, 지방비 50)될 예정이다. 각 단지별로 30호 내외의 공공임대주택과 육아나눔 활동을 위한 공동 보육시설, 문화․여가․체육 활동 등이 가능한 커뮤니티 시설 등 부대시설이 복합된 주거단지로 조성된다. 농식품부는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을 통해 청년들에게 귀농귀촌의 진입 장벽을 낮춰주고, 농촌으로 유입된 청년들이 안심하고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여 고령화․과소화 등으로 소멸 위기에 놓인 농촌의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겠다는 취지에서 계획되었다. 주택의 임대기간은 최소 5년 이상으로 하고, 임대료는 단지 관리․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수준으로 제한하여 입주민이 주거 부담 없이 충분한 시간을 갖고 농촌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