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농협-서울시 업무협약 체결 및 ‘서울시 도시농업의 날’ 기념행사

7대 광역시·농협 협력 전국 동시 추진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도시민에게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알리기 위해 서울시(시장 박원순)와 함께 10일 서울광장과 미대사관저에서 ‘도시농업의 날’을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먼저 농협과 서울시는 도시농업 활성화와 도농상생 발전을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고자 서울시청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의 조직과 자원을 활용하여 도시농업 확산과 도농상생을 위한 협력사업을 시작한다.

 

이날 농협은 서울광장에서 시민들에게 가지모종과 고무나무(공기정화식물), 비료를 무료 배부하여 가정에서 농업의 소중함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밖에 미대사관저 내에서 김병원 회장과 박원순 서울시장은 로버트 랩슨 주한미국대사관 차석(부대사), 브루니 브래들리 주한미대사부인,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 신원철 서울시의장, 임근형 서울시국제관계대사 및 서울시민과 서울 관내 초등학생 등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농업의 날 공식행사와 더불어 텃밭을 일구는 행사에 참여했다.

 

김병원 회장은 “농협은 그동안 도시와 농촌간 상생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들을 해왔다. 앞으로도 도시농협을 중심으로 도시민에게는 생활 속 도시농업 문화를 확산시키고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농협은 ‘도시농업의 날(4.11)’을 전후하여 7대 광역시와 함께 ‘전국 동시 도시농업의 날’ 행사를 공동 개최하여 도시농업 문화를 확산시키고 이를 통한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 확산을 위한 계기를 마련했다. 또한, NH농협생명에서는 ‘도시농부체험’ 페이스북 이벤트를 실시하여 총 200명에게 텃밭 가꾸기 세트를 증정한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