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귀촌

'귀농귀촌' 설명회 활성화 시킨다

농정원, 지자체 협업으로 지역 맞춤형 ‘귀농귀촌 설명회’ 운영 증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은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도시민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2019년 상반기 귀농귀촌 지자체 설명회’를 운영한다. 설명회는 도시민들이 농촌을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도시에서편리하게 귀농귀촌 희망 지자체의 주요정보를 얻고 상담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하여 마련되었다.

 

참가자들은 지자체별 귀농귀촌 업무담당 공무원 등 전문 상담자와 귀농 멘토를 통해 지자체별 지역정보 및 현장상담, 현장자료 등 관심 지역에 직접 방문해야 얻을 수 있는 실속 있는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설명회는 3월 18일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서울시 aT센터에 위치한 귀농귀촌종합센터 지자체강의실에서 진행되며, 상반기에만 전국 36개 지자체가 참여, 총 57회가 열릴 예정이다.

 

행사는 ‘귀농귀촌 활성화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며, 농정원 귀농귀촌종합센터와 전국 지자체의 협업으로 ’16년부터 시작되어 ‘16년에는 17개 시·군(469명), ’17년 53개 시·군(1,183명), ‘18년 62개 시·군(1,352명)으로 늘어나, 귀농귀촌 관심도에 발맞춰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이다.

설명회에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사람이라면 사전 신청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관련 내용은 귀농귀촌종합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시경 kenews.co.kr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