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올 ‘트렉터시장’ 경제성에 한판 승부

하창욱 대동공업 대표 “내구성 강화와 신제품 개발에 더욱 박차”
대동공업, 전국 대리점총회 갖고 트렉터시장 대형과 경제성 판매전략 내비춰
2월 13~14일 제주시 라마다 호텔에서 대동 주요 임직원과 150개 대리점주가 모여 개최
판매 및 서비스 우수 대리점 시상, 18년 사업 실적 및 19년 계획, 제품 개발 계획 발표
판매 최우수 전북 남원, 서비스 최우수 전남 함평, 최우수 지역본부 경기 본부 등 수상

국내 1위 농기계 기업 대동공업(공동대표이사 김준식, 하창욱)은 최근 제주도에서 전국 150개 대리점주를 초청해 ‘2019년 대리점 총회’를 가졌다.

대동공업 대리점 총회는 대리점과의 동반 성장을 기치로 대동공업 하창욱 사장을 비롯한 팀장급 이상 임직원과 전국 150개의 대리점 대표들이 모여 당해 사업 목표 및 계획과 중장기 제품 개발 및 사업 계획에 대해 공유하는 행사다. 또한 전년도 판매 실적 및 자체 서비스 평가 등을 통해 선정 된 판매 및 서비스 우수 대리점에 대한 시상식도 진행해 대리점의 발전과 성과를 축하하는 자리다.

 

올해 대리점 총회는 18년 사업실적 리뷰 및 19년 사업계획 보고, 중장기 제품 개발 계획 발표, 우수 대리점 시상식, 저녁 만찬, 대리점 노래자랑 및 퀴즈 이벤트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올해 주요 사업 계획으로 대형 트랙터 및 경제형 트랙터 사업 점유율 확대 방안, 이앙기&콤바인 판촉 방안, 서비스 차별화 및 만족도 증대 방안 등에 대한 세부 설명이 진행됐다.

우수 대리점 시상은 판매 부문과 서비스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판매 부문에서는 ▲전국 최우수 전북 남원 ▲전국 우수 경남 울산 ▲제품별 최대 판매 경북 고령(트랙터), 충남 아산(콤바인), 경기 연천(이앙기) ▲도별 최우수 경기 용인/강원 고성/충북 청주/충남 천안/전북 정읍/전남 해남/경북 예천/경남 거제 대리점이 선정됐고 부상으로 금메달이 수여됐다.

서비스 부문에서는 ▲전국 최우수 전남 함평, 우수 전북 부안 ▲지역 최우수 경기 이천/강원 춘천/충북 제천/충남 보령/전북 김제/전남 고흥/경북 문경/경남 하동 대리점이 수상의 영애를 안았다.

 

이날 대동공업 하창욱 사장은 “쌀값과 트랙터 시장이 회복세에 접어들고 대리점 대표의 피나는 노력이 더해져 사업 목표를 달성하고 시장 1위를 굳건히 했다”며 “대표이사 부임 후 품질 안정에 집중해 제품 품질이 많이 개선되었으며 내구성 강화와 신제품 개발도 박차를 가해 경쟁력 있는 제품을 선보이고 대리점과 합심해 판매 여건을 더욱 개선해 어려운 시장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관련태그

#농기계  #대동공업  #김준식  #하창욱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