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한돈농가, 설맞아 총 10만3천톤 규모 돼지고기 나눔 사회공헌

한돈자조금-한돈협회, 전국 군부대·소외계층에 총6억원 규모 이웃사랑
사상 최악의 ‘돈가하락’ 위기 속에서도 ‘국가대표 먹거리’로서 의무 실천

‘돈가하락’으로 신음하고 있는 한돈농가가 위기 속에서도 사회공헌 활동을 꿋꿋하게 이어가며 빛을 발하고 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는 대한한돈협회의 주관으로 1~2월 동안 황금돼지해를 응원하고 설명절 이웃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전국의 군부대 및 소외계층을 위한 한돈 나눔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돈자조금에 따르면 한돈협회 전국 9개 도협의회는 설명절까지 전국 131개 지부 및 각 지역 양돈농협 등 관련 업체와 협조해 시군구청 등 지자체, 사회복지협회 등 단체, 군부대 등에 삼겹, 목살, 갈비, 전지, 후지 등 총 물량10만3,335kg, 총 6억여원 규모의 한돈을 기부할 예정이다.

 

한돈자조금과 한돈협회는 매년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한돈산업 이미지 제고를 위해 기부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한돈을 통해 평소 지역 발전에 힘쓰는 관내 군부대 장병의 노고에 보답하고, 힘든 소외계층에게 든든한 먹거리를 제공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하지만 현재 돈가가 사상 최저가를 기록하면서 한돈농가들이 큰 위기를 겪고 있는 시점인 것을 감안하면 이번 나눔은 ‘통큰 기부’라 평가할 수 있다.

하태식 한돈자조금위원장은 “한돈농가는 현재 도산하는 곳이 있을 정도로 위기상황이지만 한돈이 대한민국 국민의 대표적 먹거리인 만큼 이웃 나눔은 반드시 실천해야 하는 의무”라며 “정부차원의 대책마련 등 한돈농가는 힘든 상황을 극복해 올해 더 좋은 돼지고기를 지속적으로 생산해 더 많은 국민 나눔 캠페인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돈자조금과 대한한돈협회는 지난 24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위원장 황주홍)와 한돈 소비촉진을 위한 ‘한돈 설 선물세트 보내기’ 캠페인을 열고 전 국민적인 도움을 호소한 바 있다. 설 명절을 앞두고 큰 폭으로 떨어지고 있는 돼지가격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는 한돈농가를 응원하기 위해 마련한 행사다. 한돈자조금은 이 밖에도 현재 한돈 가격을 안정화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태그

#한돈협회  #한돈자조금  #나눔캠페인  #황주홍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