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어촌公, 전국 지역개발 현장 468지구 안전점검

다음달 12일까지 건설현장 사고예방과 현장근로자 안전 확보 위해 실시
공종별 안전규정 준수 여부, 안전관리계획 수립·이행 등 집중점검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직무대행 이종옥)는 지역개발사업 건설현장 사고예방과 현장근로자 안전 확보를 위해 다음달12일까지 전국 468개 지구를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공사는 나승화 농어촌개발이사를 중심으로 △공종별 안전규정 준수 여부 △유해·위험물 보관 상태 △안전관리계획 수립 및 이행여부 등 현장 근로자와 지역주민의 안전에 영향을 주는 요소를 집중 점검하고 있다.

 

점검결과에 따라 안전관리가 미흡한 현장에 대해 즉각적인 시정조치를 취할 예정이며, 향후 안전관리 제도 강화 및 안전관리 인력 추가 배치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나승화 이사는 “농어촌지역개발사업은 주민생활 밀착형 SOC사업”이라며“사업 특성상 소규모 현장이 많고 대부분 일반 주민이 생활하는 곳과 가까운 만큼 현장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태그

#농어촌공사  #나승화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