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깨끗한 축산농장 조성' 786호 지정 완료!

축산환경관리원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
2017년 지정농가 1,029호 중, 420호에 대한 사후관리 병행

축산환경관리원(원장 장원경)은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인 “깨끗한 축산농장 5천호 조성”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19년 신규농장 786호를 지정하고 1,029호 지정농가 중 ‘17년 지정농가 중 232농가에 대한 사후관리를 실시했다.

 

관리원은 금년도 750농가 지정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지자체 현장평가를 완료한 806농가 중 20%를 무작위로 선정한 후 농장 현장검증을 실시한 결과 기준미달 18농가가 탈락했으며, 786호를 최종 지정, 금년도 지정 목표인 750농가를 초과해 선정했다.

 

관리원은 효율적 사업추진과 공정한 평가를 위해 지자체 업무담당자 대상 순회교육 및 농가 참여 활성화를 위한 홍보를 해 왔다. ‘18년 상반기 10개 시·도 업무담당자 139명을 대상으로 ‘18년 깨끗한 축산농장 조성사업 세부사항을(현장평가 방법, 채점표 배점기준 등) 설명하는 순회교육을 완료했으며, 홍보 리플릿 및 포스터(약 23,000부), 깨끗한 축산농장 우수사례집(4,500부) 제작·배포하는 등 지자체, 축산농가, 농협경제지주 및 생산자 단체 등 전방위 홍보를 진행했다.

 

조성사업 내실화를 위해 ‘17년 지정농가 중 지정당시 현장평가점수 하위그룹(약 420여 농가) 중심으로 사후관리도 실시했다. 420여 농가 중 50% 이상인 220여 농가에 대하여 축산환경 전문가가 직접 현장을 방문하여 분뇨처리, 악취 및 축사바닥 관리 상태 등을 확인하고 미흡한 점에 대한 교육·컨설팅을 하였으며, 현재 232농가에 대한 전문가 현장컨설팅을 완료한 상태다.

 

앞으로, 전체 약 10만여 농가 모두 깨끗한 축산농장 수준으로 도달할 수 있도록 신규지정 확대 및 지정농가 사후관리를 진행할 계획이다. 끝으로, 장원경 원장은 “축산농가의 인식을 개선해 가고, 지역주민에게 냄새 없는 쾌적한 환경을 제공해 국민에게 사랑받는 지속가능한 축산업 기반 구축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관련태그

#장원경  #축산환경관리원  #깨끙한농장  #관리원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