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과 농촌진흥

농협 양곡부, 자매결연마을 난방비 전달

자매결연마을 경기 화성 남전리 마을주민 현장간담회 가져

농협(회장 김병원) 경제지주 양곡부 이택용 부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7일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남전리마을을 방문해 주민 간담회를 갖고 마을회관 난방비를 전달했다.

양곡부는 지난 2004년 남전리마을과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매년 육묘장 묘판 상토작업, 마을청소 등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해오고 있다. 연말을 맞아 관내 농업인들과 점심식사를 함께하며, 농가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마을회관 난방비를 전달하는 등 따뜻한 마음을 나누었다.

 

농협경제지주 양곡부 이택용 부장은 “앞으로도 농가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농가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작지만 나눔의 온기가 전달되어 훈훈한 겨울을 나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박시경 kco.kr

 


관련기사

관련태그

#농협  #양곡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