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파머스가든(주), 안전관리통합인증 획득

HACCP 2012년부터 운영, 올해 모든과정 HACCP인증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장기윤, 이하 HACCP인증원)은 11월 23일(금) 경기 화성시에 소재하고 있는 식용란 수집판매 업체인 농업회사법인 파머스가든(주)에 안전관리통합인증 인증서를 증정하였다.

축산물 안전관리통합인증제는 가축의 사육, 축산물의 처리·가공·유통 및 판매 등에 참여하는 농장 또는 작업장·업소 등 각 단계의 모든 곳이 HACCP을 적용하고 있는 브랜드 경영체에 인증하는 제도로HACCP이력추적제로 이해하면 쉽다.

 

파머스가든(주)는 2009년 4월 법인 설립 이후, 대기업 등에 식용란을 출하하는 업체로서 자체 산란계 농장(파머스 가든)에서 100% 공급받은 알을 식용란수집판매업(농업회사법인 파머스가든(주))에서 가공하여 납품하는 형태로 운영하고 있다.

2012년 3월 농장 HACCP인증을 시작으로 2012년 12월 유통단계 식용란 수집판매업 인증을 취득하였으며, 올해 11월 ‘산란계(식용란)’ 품목에 대하여 전 단계 HACCP인증으로 안전관리통합인증을 획득하는 성과를 얻었다.

 

파머스가든(주) 양영남 대표는 “그동안 안전한 계란 공급을 위해HACCP인증을 취득하여 누구보다 위생적으로 관리해왔다고 자신한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안전한 계란을 공급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임종현 경인지원장은 “안전관리통합인증을 적용한다는 것은 위생·안전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린다는 것”이라며 “파머스가든이 국내 산란계 산업을 이끌어가는 선도기업으로서 안전한 축산물을 소비자에게 공급한다는 사명감과 자부심으로 안전관리통합인증을 운영하여 경기도의 명실상부한 통합인증 브랜드로 발돋움 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