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촌진흥청, 우리 품종 사과‧배 잘 키운 농업인 선정

품질평가회 열고 재배농업인 5명 선정 … 울산 황동연씨 대상 수상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지난 22일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전북 혁신도시)에서 우리품종 사과와 배를 재배하는 농업인을 격려하고, 우리품종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사과‧배 국내육성품종 품질평가회’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는 농촌진흥청이 연구‧개발한 사과 품종 ‘감홍’, ‘황옥’, ‘루비에스’, ‘피크닉’과 배 품종 ‘추황배’, ‘황금배’ 등을 재배하는 28명의 농업인들이 참석해 올해 본인이 생산한 사과와 배의 품질을 평가 받았다.

 

참석한 농업인들은 각 지역에서 우리 품종 재배 확대를 위한 시범사업농가에 참여하고 있거나 전문생산단지에서 사과와 배를 키우고 있는 분들로서 도농업기술원과 특‧광역시 농업기술센터의 추천을 받았다. 우리품종 사과와 배 품종 평가는 시‧군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담당과장 150명이 맡았다.

 

평가결과 울산광역시에서 황금배를 재배하는 윤동연씨가 대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강원 원주시 조덕희씨, 경북 문경시 천대명씨가 최우수상을 전남 나주 권상준씨, 전북 남원 윤 준씨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우리품종의 현장 보급과 재배 확대를 위해 2015년부터 국내육성 과수품종 주산단지 조성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사과, 배, 포도, 복숭아, 단감, 감귤 등 6개 품목을 대상으로 주산단지를 조성하고 있으며, 재배농업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기술교육과 현장컨설팅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유승오 기술보급과장은 “앞으로도 우리품종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현장보급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