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과 농촌진흥

‘농기계은행사업’ 벤치마킹

베트남 컨터시인민위원회, 농협에서 노하우 습득협의 마쳐

농협(회장 김병원) 경제지주는 6일 베트남 컨터시 인민위원회 누엔 탄 시크 사무차장 등 5명이 농협중앙회(서울시 중구)를 방문해 한국농협의 농기계은행사업을 벤치마킹 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산업통상협력지원사업(ODA)의 일환으로 베트남에 농기계 개량보급 사업을 지원하고 있는 우리 정부가 국내에 성공적으로 정착된 농협 농기계은행사업을 추천해 이루어졌다.

 

농협 농기계은행사업은 매년 1조 1천억원 무이자자금을 활용하여 농업인에게 내용연수 동안 농기계를 장기임대하여 농작업을 대행하거나, 농협에서 직접 농작업을 대행하는 사업으로, 매년 110만ha 이상 농작업을 수행하는 등 한국형 성공모델로 알려져 있다.

 

농협경제지주 조완규 상무는“농촌 고령화 사회에서 부족한 노동력을 해소할 수 있는 농기계은행사업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영농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협동조합 간 협동이라는 원칙에 따라 베트남에도 한국형 농기계은행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